default_setNet1_2

광주시, 출산장려금 출생아당 100만원 ‘증액 지원’

기사승인 2023.09.18  18:14:16

공유
default_news_ad1
   

[광주=팔당유역신문] 광주시가 ‘광주시 출산장려금 및 자녀 양육비 지원에 관한 조례’가 일부 개정됨에 따라 관내 출산가정에 지원되는 ‘출산장려금’을 출생아 1인당 100만원으로 증액 지원한다.

출산장려금은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광주시에 출생신고 된 아동 중 보호자가 180일 이전부터 계속해 광주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자녀를 대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금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로 지급된다.

시는 관내 출산가정에 출산·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 출산 장려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마련했다. 출산장려금을 기존 출생순위별 30~100만원 차등 지원하던 것을 출생순위와 관계없이 1인당 100만원으로 증액 지원한다. 2023년 1월 1일 이후 출생한 자녀부터 소급 지원 예정이다.

방세환 광주시장은 “민선 8기 공약사항인 출산장려금 증액 지원을 통해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광주시를 믿고 낳아 기를 수 있는 든든한 양육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영일 기자 man201f@korea.com

<저작권자 © 팔당유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